본문으로 바로가기

HOME 홍보센터 소식

소식 / DAESUNJUJO NEWS

대선주조㈜의 공지사항 및 보도자료를 알립니다.

제목 [보도자료] 시원블루, 가격 빼고 다 바꿨다!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7.01.23 조회 5,317

시원블루, 가격 빼고 다 바꿨다!

.

대선주조, 시원블루 리뉴얼 출시도수 16.9도로 낮추고 증류식소주원액 첨가

1965년 출시한 제품 라벨 디자인50대 향수자극, 20대 복고풍 소주로 투트랙 공략

광고카피 대선으로 바꿉시다대통령 선거 앞두고 눈길

.

 

사진1_광고포스터 (대선으로 바꿉시다).jpg
.
사진2_광고포스터 (대선).jpg

[사진설명 = 시원블루 리뉴얼 제품의 광고포스터]

.

부산의 소주회사 대선주조가 기존에 생산 중이던 제품 시원블루(C1 blue)를 전면 리뉴얼 출시한다는 소식이 관심을 끌고 있다.

.

대선주조는 리뉴얼된 대선 시원블루20일부터 생산한다고 밝혔다. 기존 17.5도인 알코올 도수는 16.9도로 낮추고 증류식소주 원액을 첨가했다. 병 라벨도 새 옷을 입혔다.

.

리뉴얼 제품에는 기존 시원블루 제조법인 부산 기장군 삼각산 지하암반수만 100% 사용하는 것을 포함하여 천연감미료 토마틴, 이 회사가 특허 취득한 원적외선숙성공법 등이 그대로 적용됐다. 여기에 증류식소주 원액을 블렌딩하여 도수는 순해졌으나 맛은 오히려 깊이를 더했다는 것이 대선주조의 설명이다.

.

대선주조 조우현 대표이사는 소비자들의 호응을 얻으며 국내외 각종 주류대회에서 수상 성적까지 거둔 기존의 시원블루 맛을 최대한 살리되 순하게 마실 수 있도록 도수를 낮추었다여기에 소주의 깊은 맛을 더하고자 증류식소주를 블렌딩한 것이라고 말했다.

.

가장 눈에 띄는 변화는 대선이라는 문구가 추가된 라벨이다. 대선주조는 일제강점기였던 1930년 일본양조에 맞대응하기 위해 대조선(大鮮)양조로 출발해 올해로 창립 87주년을 맞았다. 대선주조 관계자에 따르면 우리의 술을 만들자는 자부심으로 시작하여 지금껏 부산소주를 이어온 저력으로 지난해부터 겪고 있는 판매부진의 어려움을 이겨내겠다는 의지를 대선이란 이름에 담았다고 한다.

.

라벨 디자인은 이 회사의 예전 제품에서 가져와 업그레이드한 것이다. 대선주조는 1965대선(大鮮) 소주를 출시해 부산시민들의 큰 인기를 얻은 바 있다. 이 제품의 디자인을 가져와 50-60대 소비자들의 오랜 향수를 불러일으키는 동시에 20-30대 소비자들에게는 복고풍 소주로 다가간다는 전략이다.

.

대선 시원블루 소주의 광고포스터도 두 종류로 배포된다. 하나는 1960년대 범일동에 위치했던 대선주조의 공장을 배경에 두어 이 회사의 오랜 전통을 강조했다. 다른 하나는 대선으로 바꿉시다는 광고카피로 소비자들에게 제품을 직접적으로 권하는 식이다.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있는 현 상황과 맞물려 더욱 눈길을 끌고 있다.

.

조 대표는 대선주조는 올해로 87주년을 맞는 부산에서 가장 오래된 향토기업으로 긴 세월 지역소주를 지켜온 가치가 남다르다“‘대선이라는 이름만큼 소비자들에게 친근하고 정직하게 다가갈 수 있는 브랜드가 없다는 결론을 내리고 시원블루 리뉴얼의 주된 테마로 삼아 과감하게 진행했다고 말했다.

.

이어서 지난해부터 지역시장 점유율이 떨어지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인 만큼 최선을 다해 대선 시원블루를 소비자가 사랑하는 브랜드로 만들겠다고 다짐했다.

 

 

 

 

 

다음
    [보도자료] 비아이피, ‘2017 대한민국 최고의 경영대상’ 수상
이전
    [보도자료] 시원공익재단, 18번째 무료영어캠프 개최…올해로 10년째